제1독서

▥ 사도행전의 말씀입니다. 10,25-26.34-35.44-48

25 베드로가 들어서자 코르넬리우스는 그에게 마주 나와 그의 발 앞에 엎드려 절하였다. 26 그러자 베드로가 그를 일으키며, “일어나십시오. 나도 사람입니다.” 하고 말하였다. 

34 베드로가 입을 열어 말하였다. “나는 이제 참으로 깨달았습니다. 하느님께서는 사람을 차별하지 않으시고, 35 어떤 민족에서건 당신을 경외하며 의로운 일을 하는 사람은 다 받아 주십니다.”

44 베드로가 이야기하고 있을 때, 말씀을 듣는 모든 이에게 성령께서 내리셨다. 45 베드로와 함께 왔던 할례 받은 신자들은 다른 민족들에게도 성령의 선물이 쏟아져 내리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랐다. 46 이 다른 민족 사람들이 신령한 언어로 말하면서 하느님을 찬송하는 것을 들었기 때문이다. 

그때에 베드로가 말하였다. 47 “우리처럼 성령을 받은 이 사람들에게 물로 세례를 주는 일을 누가 막을 수 있겠습니까?” 48 그러고 나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으라고 그들에게 지시하였다. 그들은 베드로에게 며칠 더 머물러 달라고 청하였다.


FISRT READING

Acts 10:25-26, 34-35, 44-48 

When Peter entered, Cornelius met him

and, falling at his feet, paid him homage.

Peter, however, raised him up, saying,

“Get up. I myself am also a human being.”


Then Peter proceeded to speak and said,

“In truth, I see that God shows no partiality.

Rather, in every nation whoever fears him and acts uprightly

is acceptable to him.”


While Peter was still speaking these things,

the Holy Spirit fell upon all who were listening to the word.

The circumcised believers who had accompanied Peter

were astounded that the gift of the Holy Spirit

should have been poured out on the Gentiles also,

for they could hear them speaking in tongues and glorifying God.

Then Peter responded,

“Can anyone withhold the water for baptizing these people,

who have received the Holy Spirit even as we have?”

He ordered them to be baptized in the name of Jesus Christ.



제2독서

▥ 요한 1서의 말씀입니다. 4,7-10

7 사랑하는 여러분, 서로 사랑합시다. 사랑은 하느님에게서 오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사랑하는 이는 모두 하느님에게서 태어났으며 하느님을 압니다. 8 사랑하지 않는 사람은 하느님을 알지 못합니다. 하느님은 사랑이시기 때문입니다. 

9 하느님의 사랑은 우리에게 이렇게 나타났습니다. 곧 하느님께서 당신의 외아드님을 세상에 보내시어 우리가 그분을 통하여 살게 해 주셨습니다. 

10 그 사랑은 이렇습니다. 우리가 하느님을 사랑한 것이 아니라, 그분께서 우리를 사랑하시어 당신의 아드님을 우리 죄를 위한 속죄 제물로 보내 주신 것입니다.


SECOND READING

1 Jn 4:7-10

Beloved, let us love one another,

because love is of God;

everyone who loves is begotten by God and knows God.

Whoever is without love does not know God, for God is love.

In this way the love of God was revealed to us:

God sent his only Son into the world

so that we might have life through him.

In this is love:

not that we have loved God, but that he loved us

and sent his Son as expiation for our sins.



복음

<친구들을 위하여 목숨을 내놓는 것보다 더 큰 사랑은 없다.>

+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5,9-17

그때에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9 “아버지께서 나를 사랑하신 것처럼 나도 너희를 사랑하였다. 너희는 내 사랑 안에 머물러라. 10 내가 내 아버지의 계명을 지켜 그분의 사랑 안에 머무르는 것처럼, 너희도 내 계명을 지키면 내 사랑 안에 머무를 것이다. 

11 내가 너희에게 이 말을 한 이유는, 내 기쁨이 너희 안에 있고 또 너희 기쁨이 충만하게 하려는 것이다. 

12 이것이 나의 계명이다.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처럼 너희도 서로 사랑하여라. 13 친구들을 위하여 목숨을 내놓는 것보다 더 큰 사랑은 없다. 

14 내가 너희에게 명령하는 것을 실천하면 너희는 나의 친구가 된다. 15 나는 너희를 더 이상 종이라고 부르지 않는다. 종은 주인이 하는 일을 모르기 때문이다. 나는 너희를 친구라고 불렀다. 내가 내 아버지에게서 들은 것을 너희에게 모두 알려 주었기 때문이다. 

16 너희가 나를 뽑은 것이 아니라 내가 너희를 뽑아 세웠다. 너희가 가서 열매를 맺어 너희의 그 열매가 언제나 남아 있게 하려는 것이다. 그리하여 너희가 내 이름으로 아버지께 청하는 것을 그분께서 너희에게 주시게 하려는 것이다. 

17 내가 너희에게 명령하는 것은 이것이다. 서로 사랑하여라.”


GOSPEL

Jn 15:9-17

Jesus said to his disciples:

“As the Father loves me, so I also love you.

Remain in my love.

If you keep my commandments, you will remain in my love,

just as I have kept my Father’s commandments

and remain in his love.


“I have told you this so that my joy may be in you

and your joy might be complete.

This is my commandment: love one another as I love you.

No one has greater love than this,

to lay down one’s life for one’s friends.

You are my friends if you do what I command you.

I no longer call you slaves,

because a slave does not know what his master is doing.

I have called you friends,

because I have told you everything I have heard from my Father.

It was not you who chose me, but I who chose you

and appointed you to go and bear fruit that will remain,

so that whatever you ask the Father in my name he may give you.

This I command you: love one another.”



강론 | HOMILY

[TBA]